모유수유에 관한 모든것.. ㅋㅋ (모유수유시작하기..)

모든 엄마들이 그렇듯.. 완모하기를 원하게되죠??

전.. 정말 아~무런 의심없이.. 완모가 가능할 거 라고 생각했어요..

 

처음. 우리 분자가 태어나고 둘쨋날...

전화가 왔죠..

 

"분자 어머님.. 수유하러 내려오세요~^^"

출산하러 갈때. 수유쿠션 꼭 챙겨가야 하는거 아시죠??

 

수유쿠션 챙겨서..

분자 처음.. 젖물리는데..

아~ 너무 조금맣고 가냘퍼서.. 어떻게 만질 수도 없고..

어찌 물려야 하는지도 몰라서.. 첨에 엄청 애먹었어요..

병원에서 잘 안가르쳐 주더라구요. ㅠㅠ

 

그때부터 시작이었죠..

 

아~ 모유수유가 이렇게 어렵구나. ㅠㅠ

 

잘 물리지도 못해서.. 유륜까지 물렸어야 했는데.. 앞부분만 물고..

애기도 2.9키로로 나아서. 빠는 힘이 적은지..

양쪽 20분씩 먹여도.. 배고프다고 빽빽 울어대고 ㅠㅠ

 

결국.. 피나기 직전까지. ㅠ

젖꼭지에 상처가 생기고 말았어요..

상처와 동시에.. 분자한테 젖먹이는것이 공포로 느껴졌죠. 엉엉

 

이것저것 알아보다가..

니플버터라는것을 알게되서 바르면서..메델라유두보호기를 같이 사용했어요..

 

 

 

 

니플버터 강추~ 진짜 조아요..

천연성분이라.. 아기한테도 괜찮다네요..

대신.. 애기 찌찌 줄때는 깨끗하게 닦고.. ^^

 

 

 

 

근데 유두보호기가 문제였죠..

 

유두보호기.. 사용할때는 좋아요..

아픈것도 잊게되고.. 찌찌도 잘 나오고 우선 분자 찌찌 주는 공포에서는 벗어났죠.. 

 

B U T

 

모유량이 늘지 않는거에요..

그래서 모유 늘리게.. 모유수유를 한 후에.. 유축을 했어요..

그러면서.. 마더스스틸티도 같이 먹었죠..

 

 

근데 한쪽 유축량이 50ml밖에 안되더라구요..

그래도 분유는 정말 먹이기 싫더라구요..

 

엄마랑도 엄청 싸웠죠.. ㅠㅠ

난 분유안먹인다. 엄만 굶기지 말고 먹여라 ㅠㅠ

 

어떻게든지.. 물려야 한다기에..

계속 물리고 물려도. ㅠㅠ 이런저런 방법을 써도.. 전 그리 효과가 없더라구요..

 

결국

다행이 분자가 분유도 잘 먹어줘서.. 혼합수유를 하기 시작했어요..

 

정말 많이 울었습니다..

 

신랑은 일본에.. 전 한국에서 출산 후 3개월까지 있었거든요..

 

신랑이 같이 없어서 울고..

우리분자 배고프다고 울어서 울고. ㅠㅠ엉엉

 

정말 포기 하고 싶었는데..

친구들이 오케타니맛사지를 받아보라더라구요...

그럼 나아질 수 도 있다고..

 

마지막 희망이다 생각하고..

오케타니 맛사지를 받았습니다..

 

한번에 8만원. 흑.. 나를 또 울리는 구나..

 

젖양이 적다고 느꼈는데 맛사지 해주시는분이..

분수처럼 나온다고.. 젖량 엄청나다 하시네요. ㅠㅠ

유선이 막혀서 그런거라고..

유두보호기랑 유축기는 유륜 부분만 자극을 주는거라 안쪽에 있는 젖이 안나와서 그런거라고..

왠만하면 유두보호기 하지말라고.. 그리고 유축해주라고..

 

아~정신적으로도 치료받은 느낌~샤방

 

그리고 마지막으로.. 힘들면.. 이런저런 방법 찾지말고..

맛사지 몇번 받으라고...~

 

ㅋㅋㅋㅋㅋ 제 경우.. 이것이 정답이었던거 같아요..

 

바로 좋아진건 아니지만...

그 후.. 집에서 뜨거운물에 담가도 보고..

맛사지도 하고.. 여러가지 노력한 끝에... 드뎌.. 성공했습니다..

 

꿈의 완모 성공~^^

 

정말.. 고민 되시는분들.. 고민하지 마시고.. 괜찮은 마사지 함 받아보고 노력 해보세요..

그럼 이제 울지 않아도 될꺼에요.. ㅋ

 

참잘했어요